파라다이스의 담소Conversation of Paradise- The Hippopotamus, the Duck, and the Swan – 김혜주 화가

 

제목: 파라다이스의 담소-하마,오리,백조                         224.2 x 145.5 cm oil on canvas 2005

 

하마는 자신의 육중한 몸집을 과시 하지 않으며 작은 공작새와 오리의 모습 있는 그대로를  강압하지 않고 마주 하고 있다.   모두의 다름을  존중하며 담소를 나누는 시간이야말로  파라다이스.

 

Conversation of Paradise- The Hippopotamus, the Duck, and the Swan

 The hippopotamus doesn’t show off his massive body and face the small peacock and the duck without pressuring them.   Respecting each of their difference appearance and having a peaceful conversation brings paradise here.

 

 

 

김혜주 화가. 1967년생 1992 추계예술대 서양화과 졸업. 1994~1996까지 인도에서 거주하며 수학.  첫 개인전을 시작으로 11회 개인전과 부부전 다수의 그룹전을 함.

 

Traslator :석재연 Suk,Jae-yeun
(Korean Student Translation Team at Massachusetts State University)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